최정윤  디자인팀 대리

'쓰기'를 통해 나를 드러내고


'읽기'를 통해 타인을 이해하는 것.


이 두 가지의 조용하면서 강력한


침묵의 소통이 나를 출판에 이르게 했다.



책을 디자인하는 사람입니다,


라고 소개할 수 있게 된 지금.


꾸준함과 묵묵함이 앞으로의 목표.






최정윤 redbloom216@maums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