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경  편집팀 대리

곤궁한 마음을 감추려 책을 읽고, 만듭니다.

자주 멈칫하지만 그런대로 괜찮습니다.

가만한 날에는 바라봅니다.

마음을 쏟은 책 한 권, 당신에게 오롯이 가닿기를요.

 

 

 

김수경 oblivion@maums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