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노 요코  佐野洋子

1938년 베이징에서 태어났다.

일본 무사시노 미술대학 디자인과를 졸업하고, 독일 베를린 형대학에서 석판화를 공부했다.

1971년 『염소의 이사』를 펴내며 그림책 작가로 데뷔했고,

2003년에는 학문 및 예술에 공을 세운 이에게 일본 정부가 수여하는 상인 시주호쇼紫綬褒章를 받았다.

주요 그림책으로 『100만 번 산 고양이』 『내 모자』(고단샤 출판문화상 수상)

『아저씨 우산』(산케이 아동출판문학상 추천) 『하늘을 나는 사자』 등이 있고,

산문으로는『사는 게 뭐라고』 『죽는 게 뭐라고』 『자식이 뭐라고』 『이것 좋아 저것 싫어』

『기억하지 못한다』 『하나님도 부처님도 없다』(고바야시 히데오상 수상)

『쿠쿠 씨의 결혼, 키키 부인의 행복』 『나의 엄마 시즈코상』 『문제가 있습니다』 등이 있다.
2010년 72세에 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마음산책 저서  『사는 게 뭐라고』  『죽는 게 뭐라고』  『자식이 뭐라고』  『이것 좋아 저것 싫어』  『사노 요코 돼지』  『사노 요코 고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