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시카와 미와  西川美和

일본 영화감독, 소설가.

1974년 히로시마현 아사미나미구에서 태어났다.

와세다대학교 제일 문학부에서 미술사학을 전공하고 TV 프로그램 제작 회사인 TV MAN UNION 면접 당시

면접관이었던 영화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의 눈에 띄어 영화 <원더풀 라이프> 제작에 스태프로 참여했다.
2002년 직접 각본을 쓴 블랙코미디 <뱀딸기>를 연출하며 감독으로 데뷔했다. 이 작품으로 마이니치영화콩쿠르 각본상,

신도가네토상을 포함하여 그해에 수많은 일본 국내 영화상의 신인상을 받았다.

2006년 칸영화제 감독 주간에 출품한 <유레루>로 마이니치영화콩쿠르 대상,

2009년 연출한 <우리 의사 선생님>으로 블루리본 감독상을 받았다. 2012년에는 <꿈팔이 부부 사기단>을 연출했고

2016년 <아주 긴 변명>으로 마이니치영화콩쿠르 감독상을 받았다.
비범한 문장가이기도 한 니시카와 미와는 소설 『유레루』 『어제의 신』 『그날 도쿄역 5시 25분발』

『아주 긴 변명』을 집필했다. 이 중 『유레루』는 미시마유키오상, 『어제의 신』은 나오키상,

『아주 긴 변명』은 야마모토 슈고로상과 나오키상에 후보에 각각 올랐다.
산문집으로는 『고독한 직업』이 있다.

 

 

마음산책 저서  『부디 계속해주세요』『고독한 직업』『료칸에서 바닷소리 들으며 시나리오를 씁니다』